스타 메뉴
스타스포츠홈
명장면 하이라이트
  • 명장면하이라이트
  • 프로그램리뷰
  • 방송인사이드
  • TV잡설
방송현장
  • 제작진인터뷰
  • 미공개영상
  • 촬영장핫뉴스
  • 현장포토
스타
  • 끝장인터뷰
  • 스타는지금
k-pop
  • 아이돌특집
  • 케이팝이슈
스타일
  • 패션파파라치
  • TV스타일
영화
  • 스크린현장
  • 핫리뷰
포토
  • 생생포토
  • 포토스토리
  • 포토스토리
스포츠 메뉴
epl스페셜
  • epl명장면
  • epl칼럼
  • 스타플레이어특집
야구
  • 프로야구
  • MLB
  • 야구일반
골프
  • 동영상레슨
  • 경기뉴스
  • 스타골퍼특집
  • 골프정보
스포츠일반
  • 축구
  • 농구
  • 기타
스포츠 이슈 메뉴
espn스포츠센터
베이스볼s

'수상한 그녀' 심은경, 극중 노래 직접 부른 이유

최종편집 : 2014-01-06 17:22:23

이미지
[SBS funE | 김지혜 기자] 배우 심은경이 영화 속 노래를 직접 부른 이유를 밝혔다. 

6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열린 영화 '수상한 그녀'(감독 황동혁)의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심은경은 이번 작품에서 숨겨운 노래 실력을 뽐낸 것과 관련해 "대역을 쓰고 싶지 않았다. 그래서 직접 4곡을 다 부르겠다고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극중 노래를 소화하기가 녹록지는 않았다. 심은경은 "촬영 직후 보컬 트레이닝 받았다. 예전에 락 스피릿이 많다고 여길 때는 내가 진심으로 노래하면 되는게 아닌가 했는데 트레이닝을 받아보니 어떻게 불러야 감칠맛이 나는가 등 여러가지 스킬이 있더라. 예전에 음악에 대한 어떤 꿈이 있었는데 이번 작품을 하면서 연기만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미지
심은경은 이번 영화에서 추억의 명곡을 편곡한 '빗물', '나성에 가면', '하얀 나비'와 창작곡 '한번 더'까지 총 4곡을 직접 불렀다. 극중에서 탁월한 가창력을 자랑하는 캐릭터였기에 피나는 노력은 필수였다.

'수상한 그녀'는 스무살 꽃처녀(심은경)의 몸으로 돌아간 욕쟁이 칠순 할매(나문희)가 난생 처음 누리게 된 빛나는 전성기를 그린 코미디 영화로 오는 22일 개봉한다.

ebada@sbs.co.kr

<사진 = 김현철 기자 khc21@sbs.co.kr>